병속에 든 10년 전의 편지

병속에 든 10년 전의 편지

지난 주말(3월 24일-25일) 변산 대명콘도에서 Hello !! Spring 지오캐싱 이벤트가 열렸습니다. 지오캐싱에서의 이벤트는 정모 혹은 번개 비슷한 겁니다. 어떤 취미나 마찬가지겠지만, 사람과 사람을 이어주는 모임이 중요한 것 같습니다. 이번에도 물론 지오캐시를 많이 찾았습니다만, 아주 재미있는 경험을 했습니다. Message in a bottle..  병속에 든 편지를 발견한 겁니다. 그 이야기를 하기 전에 지오캐싱 이야기부텀 풀어보겠습니다. ==== 변산은 이번이 처음이었습니다. 그래서 어떻게 내려가야 하나 고민을 많이 했습니다. 결국 김제까지만 KTX 타고 내려가고, 거기서부터는 하얀곰님께서 안내해 주시기로 했습니다. 덕분에 편히 다녀올 수 있었죠. (하얀곰님께 깊은 감사를~~) (더 보기…)...
Read More
2014년 11월 29일 관악산 지오캐싱

2014년 11월 29일 관악산 지오캐싱

지난주에 관악산으로 지오캐싱을 다녀왔습니다. (이번주는 너무 추워서 생략... ㅎ) 요즘은 거의 매주 한번씩 지오캐싱을 나가기 때문에 거의 캐싱기를 남기지 않지만, 이번에는 꼭 남기고 싶었습니다. 의미있는 캐시를 몇개 찾았기 때문입니다. 먼저 경로. 케이블카 능선.... 그러니까 관악산에 있는 기상대/이동통신기지국용 케이블카가 설치된 능선쪽으로 올라갔습니다. 내려올 때는 가장 잘 정비된 등산로를 따라 내려왔고요. 아래는 케이블카 능선의 모습입니다. (더 보기…)...
Read More
하트코스 지오캐싱

하트코스 지오캐싱

어제... 정말 오랜만에 지오캐싱을 나갔습니다. 마지막으로 자전거 끌고 지오캐싱 나갔다가 부상을 당했던게 9월 3일이니까 거의 2개월 반만입니다. 그동안 비도 없고 날씨도 좋았던 가을은 다 지나가버리고, 어제는 최저 -1도, 최고 8도 정도로, 나름 두껍게 챙겨입고 나갔는데도, 저녁때 돌아올 때는 꽤 쌀쌀했습니다. 로그시트를 꺼내서 사인하는 것도 바람때문에 쉽지 않았고, 결국 장갑도 껴야 했고요. 이 좋은 계절을 허비했으니 정말 아쉽습니다. ㅠㅠ 아래는 어제 다녀온 코스입니다. 6개중 5개를 찾고 4개를 숨겼네요. 못찾은 한개는 아마도 유실된 듯 싶습니다. 어쨌든... 아직 부상당한 손이 아직 완쾌되지는 못했지만 그래도 한 8km 정도 걷고 오니 기분이 좋았더랬습니다. (더 보기…)...
Read More
북한산 둘레길 지오캐싱

북한산 둘레길 지오캐싱

지난 주말에도 북한산 둘레길을 돌았습니다.사이 제가 좋아하는 지오캐싱(Geocaching) 겸하여 체력관리도 할 겸 걷기 좋은 길을 찾아다니고 있기 때문입니다. 인터넷을 검색해 보면 걷기좋은 길 사이트를 많이 찾을 수 있습니다. 물론 그 전에도 많이 있을 수는 있겠지만, 제주 올레길이 붐을 일으킨 이후, 일반 카페에서 추천하는 것으로부터, 각급 지방자치단체에서 설치한 길까지 아주 많습니다. 사실은 너무 많아서 어떤 길이 정말 좋은 길인지 알 수 없을 정도죠. (누군가 걷기좋은 길 자료를 잘 정리해서 서비스한다면 꽤 괜찮지 않을까..) (더 보기…)...
Read More
의왕 모락산에 지오캐싱을 다녀왔습니다.

의왕 모락산에 지오캐싱을 다녀왔습니다.

물론 지오캐싱(Geocaching)이 아니었다면 구지 모락산까지 갈 이유는 없었을 겁니다. 사실은 오래전부터 여기를 한번 가봐야지... 하고 있었습니다. 작년 가을쯤에 자유공원 주변에 캐싱하러 갔다가 비때문에 중간에 포기하고 왔던 경험도 있구요. 아래는 모락산 주변 캐시 현황입니다. 노란색 스마일리는 찾은 캐시이고, 다른 마크는 찾지 못한 것입니다. 그중에는 예전에 도전했다가 두번째 실패한 것도 있습니다. (더 보기…)...
Read More